2015 한국건축문화대상 우수상 수상(일반주거 부문)
2015 신진건축사대상 장려상 수상

 

대지가 위치한 복정동 지역은 인근에 2개의 대학교가 위치하고 있어 학생들의 거주지 수요가 많고, 서울과 인접한 지역 특성상 직장인들의 수요도 높은 곳이었다. 이들 수요로 인해 다가구주택과 더불어 원룸, 고시원 등이 빼곡하게 들어서 있었고, 이 모습은 수도권의 전형적인 주거밀집 지역과 같았다. 이러한 경제성만을 추구하며 효율적으로 지어진 집들은 세밀한 생활 패턴의 고려 없이 획일적인 구조로 계획되어 천편일률적인 공간을 갖고 있다.

‘틈틈집’은 침실은 각각 사용하면서 거실, 주방 등의 생활공간을 공유하는 방식인 셰어하우스로 계획되었다. 젊은 1인 세대의 새로운 주거방식인 셰어하우스의 특성을 고려해 개인의 사적인 공간과 더불어, 모두가 공유하는 공간의 설계에 작업시간의 많은 부분을 할애하였다. 집안에서 자연을 느낄 수 있고, 동거인 간에 활발히 교류할 수 있는 외부공간인 ‘틈’ 만들기에 포커스를 맞추어 계획하게 되었다.

먼저, 건물 중앙의 큰 ‘틈’인 중정은 전면을 필로티 구조로 하여 접근성을 높이고, 모두가 공유하는 공간으로 계획하였다. 모든 세대의 앞, 뒷면은 이 중정을 통해 외기에 접하게 되어 환기가 매우 잘되고, 북쪽에 있는 세대들도 남향빛을 최대한 받아들일 수 있게 되었다. 이 큰 ’틈’은 ‘틈틈집’의 입주민뿐만 아니라, 복정동의 마을 주민 누구라도 자유롭게 드나들 수 있어 옛날 우리네 마을 앞의 느티나무 밑 평상 같은 공간이라 할 수 있다.

다음으로, 6개 가구의 작은 ‘틈’인 발코니는 중정과 외부로 열려있어, 이를 통해 자연을 경험하고, 다른 이들과 소통할 수 있다. 그리고, 집 사이의 거리가 매우 가까운 지역 특성상, 일반적인 집처럼 전면에 발코니를 만들면 집안이 들여다보이는 문제가 있는데 반해, ‘틈틈집’의 발코니는 밖에서 봤을 때, 좁고 깊게 만들어져 있어 외부로부터의 프라이버시를 최대한 보호해 준다. 이 또한 중정이 있기에 가능한 방식이었다. 더불어, 각 층의 발코니는 서로 엇갈리게 배치되어 있어 층간의 프라이버시 확보에도 매우 뛰어나다.

‘틈틈집’은 복잡하고 바쁘게 돌아가는 도시의 삶 속에 작은 틈이라도 만들어, 이 곳을 통해 사람들에게 짧은 시간이나마 마음의 여유와 평온을 가져다 주었으면 하는 바램에서 만들어진 장소이다.

 

“There is a small gap which arises between the house and the village. It fills ‘the gap’ in between its people”

The project is located in Bokjeong-dong, South Korea. Being an area that has a couple of universities nearby, a demand for student studio-type accommodations have significantly risen in the past years. Being contiguous with Seoul, the office working, white-collared demographic has also joined the frenzy and has been a factor in the demand for residential units as well. Because of this, the area has become very crowded with multi-dwelling units, studios and student accommodations. The typical character of high density residential areas in the capital such as the monotonous and generic looking units – which were designed for maximum profit and efficiency of space has left residents with living spaces that were poorly designed to support the ideal lifestyle and routine.

The concept of the Gap house is to support new life style of the young, single demographic household by sharing common spaces such as the living room, kitchen, and dining area. Archihood WXY focused on a design that creates a balance between the common and private spaces deeply considering the ‘share house’ amenity. The balance is coordinated by the outdoor space which is defined to ’The Gap’ – a design which helps bring in nature to the residents and encourage interaction and mingling amongst housemates.

One large sized ‘Gap’ is a courtyard – a sharing open space through easily accessible pilotis. The front and rear façade get advantage of air ventilation and natural sunlight from the south through ‘the Gap’. The courtyard is originally inspired by a low wooden bench with deep, green shade under Korean zelkova where villagers used to gather. There also become a sense of place where people who walk the ally like to stop by and sit to break and talk each other.

The smaller scaled ‘Gap’ represents the balconies of the six units. Designed to open up to the outdoor & courtyard, residents can feel nature and communicate with the neighbors. Typically, balconies placed in front of the house have caused serious privacy issues because of very close distance from neighbor. To prevent this, balconies are designed to be more linear in shape and are placed deep inside each of the units to keep onlookers from outside from looking in. The courtyard makes this possible to design. In addition, each floor balcony is laid-out in a crisscross pattern to further enhance the privacy between floors.

The Gap house invites people who like to breath and enjoy peace of mind by escaping from their busy and complicated city life.

 

 


위치 :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복정동 639-14

용도 : 다가구주택(쉐어하우스), 근린생활시설

대지면적 : 367.8㎡

건축면적 : 181.31㎡

연면적 : 596.64㎡

규모 : 지상4층

구조 : 철근콘크리트조

외부마감 : 스터코 외단열시스템, 알미늄시스템창호, 방부목데크

설계기간 : 2014.08~2014.11

시공기간 : 2014.11~2015.03

시공자 : (주)강남건영

사진 : 아키후드

Location : Bokjeong-dong, Seongnam, Korea

Program : share house, retail

Site area367.8㎡

Building area : 181.31

Gross floor area : 596.64

Building scope : 4F

Structure : reinforced concrete

Exterior finishing : stucco, al. system window, wooden deck

Design period : 2014.08~2014.11

Construction period : 2014.11~2015.03

photographed by Archihood

 

One Response

  1. 김정구
    | 응답

    제가 생각 해 본 설계라 보기가 좋읍니다
    그러나 대지값이 비싼곳에서의 다가구로서 본 설계로 투지비 대비 수익이 나올까 생각이 듭니다
    건축비는 얼마 정도 드는지 여쭤봐도 될까요

댓글 남기기